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언주 “손혜원, 대규모 권력남용…감옥에 있는 최순실 억울하겠다”

국민의당 이언주 의원(왼쪽)과 더불어민주당 손혜원 의원. [이언주 의원 페이스북, 중앙포토]

국민의당 이언주 의원(왼쪽)과 더불어민주당 손혜원 의원. [이언주 의원 페이스북, 중앙포토]

이언주 바른미래당 의원은 전남 목포 부동산 투기 의혹을 받는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에 대해 “국가에 대규모 권력남용이다”고 규정한 뒤 그런데도 정부·여당이 가만히 있어 “감옥에 있는 최순실이 참으로 억울하겠다”고 비판했다.

 
이 의원은 21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에 전날 민주당 탈당을 선언한 손 의원 관련 기사를 공유하고 “요즘 문정권 실세라는 손혜원 의원의 행태와 말도 안 되게 쩔쩔매며 손 의원을 두둔하는 더불어민주당을 보면서 도대체 이자들이 어디서 감히 춘풍추상을 논하는지 혀를 끌끌 차게 된다”라고 적었다.  
 
이 의원은 또 “손 의원은 목포 부동산 매입이 투기가 아니라 도시재생을 위한 것이라고 하는데, 국민을 바보로 아는가? 자기 일에 사적 이익이 조금이라도 개입되면 안 되는 게 공직자의 자세이거늘 개념이 없는 정도가 아니라 이쯤 되면 대규모 권력남용프로젝트”라고 맹비난했다.
 
이어 “이 사건은 어마어마한 국가에 대한 배임 즉 권력남용이다. 적폐청산 한다며 이전정부 권력남용으로 조그만 것까지 다 긁어모아 감옥에 가두면서 어찌 이리 뻔뻔스러운지…감옥에 있는 최순실이 참으로 억울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손 의원은 20일 민주당을 탈당하고 자신을 둘러싼 모든 의혹을 해소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손 의원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홍영표 원내대표와 함께 기자회견을 하고 “국민을 의미 없는 소모전 속으로 몰아갈 수 없다”며 탈당을 선언했다. 또 의혹 가운데 하나라도 사실로 확인된다면 의원직을 내려놓겠다고 말했다.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