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양승태 23일 오전 구속심사…'25년 후배' 명재권 부장판사 심리

양승태(71·사법연수원 2기) 전 대법원장. [중앙포토]

양승태(71·사법연수원 2기) 전 대법원장. [중앙포토]

양승태(71·사법연수원 2기) 전 대법원장의 구속 여부가 이르면 오는 23일 밤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전직 대법원장에 대한 구속영장 심사는 헌정 사상 처음이다.
 
서울중앙지법은 양 전 대법원장의 영장실질심사가 오는 23일 오전 10시 30분 명재권(52·27기) 영장전담 부장판사 심리로 진행된다고 21일 밝혔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