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넷플릭스, 4분기 매출 시장 전망치 하회…주가 하락





【서울=뉴시스】 안호균 기자 = 넷플릭스의 지난해 4분기 매출이 시장 전망치에 미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나면서 주가가 하락세로 전환했다.



17일(현지시간) 마켓워치에 따르면 넷플릭스는 이날 실적 발표에서 지난해 4분기 매출이 41억9000만 달러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팩트셋이 조사한 애널리스트의 전망치 평균인 42억1000만 달러를 하회하는 수준이다.



넷플릭스는 또 올해 1분기 매출이 당초 예상(46억 달러)했던 것에 못미치는 44억9000만 달러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지난해 4분기 주당순이익은 0.3 달러를 기록해 시장 전망치(0.24 달러)를 웃돌았다.



넷플릭스는 지난 분기 880만명의 신규 유료 회원을 추가했다고 밝혔다. 미국에서는 150만명, 미국 외 지역에서는 730만명이 늘었다. 이는 시장 전망치(750만 명)를 크게 웃도는 수치다. 지난해 말 기준 넷플릭스의 전체 유료 회원 수는 1억3926만명으로 집계됐다. 넷플릭스는 올해 1분기 전 세계에서 유료 스트리밍 고객이 890만명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주당순이익과 신규 회원 수에서는 양호한 실적을 나타냈지만 매출 부진이 발목을 잡았다. 넷플릭스가 지난 15일 이용 요금을 13~18%나 인상했음에도 매출이 크게 오르지 않을 것이라는 점도 투자자들을 실망시켰다.



이날 넷플릭스 주가는 0.51% 오른 353.19 달러로 마감했지만 실적 발표 후 시간외 거래에서 3% 가까이 하락했다. 현재 주가는 2.89% 하락한 343.00 달러를 기록 중이다.



ahk@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