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의왕시, 백운밸리사업지구·장안개발사업지구 현장점검

의왕시는 이달말 입주를 앞두고 있는 장안지구와 다음달 입주 예정인 백운밸리 도시개발사업의 성공적 준공을 위해 분야별 합동 현장점검에 나섰다. 사진=의왕시청
의왕시는 이달말 입주를 앞두고 있는 장안지구와 다음달 입주 예정인 백운밸리 도시개발사업의 성공적 준공을 위해 분야별 합동 현장점검에 나섰다. 사진=의왕시청
의왕시가 최근 입주를 앞두고 있는 장안지구와 백운밸리 도시개발사업의 성공적 준공을 위해 지난 16일 분야별 합동 현장점검을 벌였다.



이번 합동현장점검은 최근 백운밸리 입주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최근 열린 대책회의에서 도출된 의견 및 조치결과를 직접 확인·점검하기 위해 추진됐다.



이날 점검은 오전 장안지구를 시작으로 오후에는 백운밸리 현장에서 진행됐다.



점검단은 공공기반시설인 도로, 하천, 상·하수도, 교통안전시설물, 공원 등 각 분야별 시공사항이 설계서 및 관련법에 부합하는지 세밀하게 살폈다.



또한, 가로등 및 신호등의 구간별 점등을 통해 작동 유무를 살피고, 보행자 입장에서 도보 점검을 실시하는 등 각 분야별 담당자들이 현장을 꼼꼼히 점검했다.



시 관계자는“이번 현장 점검결과 부족한 부분은 시공사로 하여금 빠른 조치가 이루어지도록 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최종점검 등을 통해 부실시공과 입주민들의 불편사항이 생기지 않도록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명철기자/kw82112@joongboo.com



<중부일보(http://www.joongboo.com)>

※위 기사는 중부일보 제휴기사로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중부일보에 있습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