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추락 이란 군 화물기의 처참한 잔해



【파스=AP/뉴시스】14일(현지시간) 이란 테헤란 서쪽 40㎞ 떨어진 파스 공항 인근에서 이란 공군 소속 보잉 707 화물기 한 대가 추락해 사고기의 잔해가 흩어져 있다.



이란 소방당국 관계자는 키르기스스탄 비슈케크를 출발해 카라지의 화물 전용공항인 파얌 공항으로 향하던 이 화물기에 조종사와 승무원 등 16명이 타고 있었으며 생존자는 1명이라고 밝혔다. 2019.01.14.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