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포항 어선 화재…실종선원 2명 발견 “1명 사망, 1명 사망 추정”

포항해경 브리핑 [YTN뉴스 캡처]

포항해경 브리핑 [YTN뉴스 캡처]

경북 포항 앞바다에서 어선 화재로 실종된 선원 3명 가운데 2명이 구조됐다. 그러나 2명 중 1명은 사망 판정을 받았고, 또 다른 1명은 사망으로 추정된다고 포항해양경찰서는 발표했다. 
 
포항 해양경찰서에 따르면 12일 오전 경북 포항 앞바다에서 발생한 선박 화재로 선원 6명 가운데 3명이 실종됐다. 
 
수색에 나선 해경은 낮 12시 12분쯤 포항시 구룡포읍 동쪽 바다에서 실종자 1명을 구조하고, 이로부터 10여분 뒤 또 다른 실종자 1명을 추가로 구조했다. 이들이 발견된 곳은 사고 지점에서 약 4㎞ 떨어진 해상으로 구조된 2명은 의식이 없는 상태로 헬기를 통해 육지로 이송됐다.
 
포항해경은 이날 오후 브리핑을 통해 "구조된 2명 가운데 1명은 사망 판정을 받았고 또 다른 1명은 사망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포항해경과 해군1함대사령부는 함정과 항공기, 민간어선을 동원해 나머지 실종자 1명을 찾고 있다. 
 
한편 이날 오전 8시29분쯤 포항시 남구 구룡포읍 동쪽 81.5㎞에서 9.77t급 통발어선 J호에 불이 난 것을 지나가던 트롤어선이 발견해 해경에 신고했다.
 
주변에 있던 또 다른 어선이 즉시 구조에 나서 오전 9시 2분쯤 J호 선원 6명 가운데 배 위에 있던 선장 김모(59)씨 등 3명을 구조했다. 이 3명은 생명에 지장이 없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