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30대 일만 하며 살았다"..'미우새' 장동민, 전원생활 위한 대저택 공개 '깜짝'


개그맨 장동민의 대저택이 공개돼 화제다.

지난 6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이상민이 개그맨 장동민의 원주 집을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장동민의 집은 지하 1층, 지상 2층의 총 3층으로 게스트룸부터 스크린 골프장, PC방 등 10개의 방이 있었다. 이를 본 이상민은 "어마어마하다. 어마어마해"라며 감탄했고, 집을 소개하던 장동민은 "튼튼해져. 넓은 집에서 살면"이라고 특유의 장난스러운 허세를 부렸다. 이어 "내가 어제 형 온다고 집 청소 혼자 하다가 거짓말 안 하고 물집이 잡혔다"며 "청소 몇 시간 했는지 알아요? 1층, 2층, 지하 다 하고 나니까 한 15시간?"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과거 보석 사업 빚보증으로 6억원을 사기 당했던 장동민은 "30대 때 일을 하느라 여행을 간 적이 없다. 열심히 살았다"면서 "그러다 작년에 문득 '무엇 때문에 이렇게 열심히 사는 걸까'라는 생각을 했다"면서 "전원생활을 하고 싶었다. 미루다가는 70대에도 못 할 것 같았다"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SBS '미운 우리 새끼'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에 방송된다.

홍신익 기자 hong.shinik@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