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울시립대 정시 경쟁률 4.83대1…전년보다 하락

서울시립대학교는 2019학년도 정시모집 경쟁률이 4.83대1로 마감됐다고 3일 밝혔다. 이날 마감된 정시모집 원서접수 결과 총 710명 모집에 3426명이 지원했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가군 일반전형 4.68대 1, 나군 일반전형 7.56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가군에서 가장 높은 경쟁률을 보인 학과는 음악학과 트럼펫전공으로 19대 1을 기록했다. 철학과 8.9대1, 건축학부 건축학전공 7대1, 영문학과 6.28대1 등이 높은 경쟁률을 보였고, 컴퓨터과학부 3.89대1, 수학과 3.95대1 등이 비교적 낮은 경쟁률을 보였다. 나군에 속한 도시행정학과와 자유전공학부는 7.92대1, 7.38대1의 경쟁률을 보였다.  
 
서울시립대는 오는 7~11일 예체능 계열의 실기고사를 시행한다. 최초합격자는 29일 오후 5시 발표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