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삼육대, 2019 정시모집 경쟁률 ‘8.17 대 1’…24일 합격 발표

삼육대(총장 김성익)는 3일 2019학년도 정시모집 원서접수를 마감한 결과 총 317명 모집에 2,591명이 지원해 8.17 대 1의 전체 경쟁률을 기록했다.
 

아트앤디자인학과 25.43 대 1…전체 최고 경쟁률

가군 일반전형은 207명 모집에 1,852명이 지원해 8.95 대 1, 다군 일반전형은 110명 모집에 739명이 지원해 6.72 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가장 높은 경쟁률을 보인 모집단위는 가군 아트앤디자인학과로 21명 모집에 534명이 지원해 25.43 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뒤 이어 중국어학과가 12.88 대 1, 물리치료학과가 9.50 대 1을 기록했다.
 
삼육대는 오는 7, 8일 정시 가군 아트앤디자인학과를 시작으로 생활체육학과(10일), 다군 음악학과(21일) 실기고사를 실시한다.
 
최초합격자는 가, 다군 모두 24일 오후 2시에 입학처 홈페이지에서 발표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