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춘천시, 청년 일자리 마련 기반시설 확충사업 나서





【춘천=뉴시스】조명규 기자 = 강원 춘천시는 올해 8개 신규 사업을 포함해 총 22개 사업에 39억원을 투자, 청년일자리 마련을 위한 기반시설 확충사업을 벌인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사업들은 청년일자리 사업 발굴과 지원으로 청년 개개인의 대외 경쟁력을 강화하고 안정적인 지역정착을 유도하기 위한 것이다. 우선 지역 대학 등 학교를 통한 청년 취·창업 지원 사업이 마련된다.



시는 대학과 기업, 행정기관이 연계한 창업아이템 개발비, 인턴십 운영, 창업육성프로그램 추진 등을 위해 2개 대학에 각 1억원씩을 지원한다. 대학일자리지원센터에 1억7500만원을 지원, 취·창업인프라 구축과 진로지도 등 취업지원서비스를 통해 역량 강화를 꾀한다.



캐릭터, 웹툰, 애니메이션 교육과 맞춤형 진로를 위한 콘텐츠 창의인재 육성 등 지역특화 문화사업 활성화를 위한 지원도 마련된다. 도시 곳곳에 청년창업 지원공간도 들어선다.



근화동 철길하부공간에 진행 중인 ‘근화동 396 청년창업공간’, 춘천사회혁신센터 내‘청년지원 공유공간’, 사농동 청소년 여행의집 리모델링으로 ‘청년창업지원센터’가 운영된다. 청년창업지원센터는 국비포함 40억 원을 들여 지상 3층, 연면적 2332㎡ 규모로 2020년에 준공예정이다.



친환경농업을 기반으로 지속가능한 생태농업을 육성하기 위해 예비단지 조성 컨설팅 지원, 청년귀농인 공동참여 지원도 마련된다. 이밖에 고등학생 방과 후 학습을 통한 고졸취업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청년 푸드 트럭 창업희망 지원 사업도 준비 중이다.



춘천시는 ‘청년의 삶과 가치가 공유되는 도시’ 조성을 위해 청년층 일자리창출을 포함한 행정적, 제도적 지원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mkcho@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