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동덕여대 「전시팀 아홉시(視)」 2018 청년취업아카데미 창직 어워드 은상 수상

동덕여자대학교 회화과 학생으로 구성된 「전시팀 아홉시(視)」(김영현, 이지현, 이민진, 최아란)팀이 2018 청년취업아카데미 창직 어워드 본선에서 은상인 ‘한국산업인력공단 이사장상’을 수상했다.
 
고용노동부가 주최하고 한국산업인력공단이 주관한 2018 청년취업아카데미 창직 어워드는 ‘Dream Your Story! 내 일을 디자인하다!’라는 주제로 개최되었으며 문화, 예술, 콘텐츠, IT 등 산업 전반의 분야에서 ’새로운 일자리를 발굴‘하는 창직 과정을 수행한 대학생들이 창직 활동을 경쟁하는 장이다.
 
「전시팀 아홉시(視)」의 로컬전시기획자는 ‘지역을 예술로 활기있게!’라는 메시지로 전시를 통해 ‘우리동네는 언제나 미술관’을 만들어낸다. 지역상인은 제품에 예술이 담겨 상권을 유지하고, 예술인은 특별한 전시기회를 가지며, 지역주민은 더 가까워진 문화, 예술체험을 하게 된다. 특히 이번 월곡동 베이커리 전시 ‘달다행성’은 전시에 관심을 갖는 한 아이의 그림을 엽서로 만들어내는 각본 없는 드라마처럼 전시기획을 하였다. 또한 지역공공기관인 구청과의 협약으로 앞으로 일회성이 아닌 지속적인 로컬기획전시, 로컬브랜드를 만들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는 놀라운 성과가 있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