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中군용기 또 ‘카디즈’ 침범…공군 전투기 긴급 발진

중국 군용기가 27일 ‘카디즈’(KADIZㆍ방공식별구역)를 또 침범해 공군 전투기가 이날 긴급 출격했다. [뉴스1]

중국 군용기가 27일 ‘카디즈’(KADIZㆍ방공식별구역)를 또 침범해 공군 전투기가 이날 긴급 출격했다. [뉴스1]

중국 군용기 1대가 27일 ‘카디즈’(KADIZㆍ방공식별구역)를 또 침범해 공군 전투기가 이날 긴급 출격했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중국 군용기 1대가 카디즈로 진입해 우리 군이 대응했다”며 “오전 10시21분쯤 제주도 서북방에서 카디즈로 최초 진입해 오전 10시51분경 이어도 동방으로 이탈했다”고 밝혔다.
 
합참은 이어 “이후 일본 방공식별구역인 JADIZ 내측으로 비행하다 오전 11시54분쯤 포항 동남방 약 36마일(66㎞)에서 카디즈에 재진입했다”며 “북쪽으로 기수를 돌린 군용기는 강릉 동방 약 46마일(85㎞)까지 이동한 뒤 낮 12시27분쯤 남쪽으로 선회해 진입한 경로를 따라 오후 3시쯤 카디즈를 최종 이탈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군은 미상 항적 포착시부터 F-15K 등 공군 전투기 여러 대를 긴급 투입해 추적과 감시비행, 경고 방송 등 정상적인 전술조치를 실시했다.  
 
중국 군용기가 이 같은 궤적으로 카디즈에 진입한 것은 올해만 8번째다. 무단으로 카디즈를 넘어온 건 올해 100여회이지만 군 당국은 카디즈와 자디즈에 동시에 진입할 때 공식 발표한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