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손샤인", "평점 8~9"...손흥민 향해 쏟아진 찬사

토트넘 트위터는 손흥민을 손샤인(Son +shine)이라고 표현했다. 손흥민의 성과 shine(빛나다)의 합성어로 손흥민이 빛나는 활약을 펼쳤다는 의미다. [토트넘 트위터]

토트넘 트위터는 손흥민을 손샤인(Son +shine)이라고 표현했다. 손흥민의 성과 shine(빛나다)의 합성어로 손흥민이 빛나는 활약을 펼쳤다는 의미다. [토트넘 트위터]

 
물오른 골감각을 선보인 잉글랜드 토트넘 공격수 손흥민(26)을 향해 찬사가 쏟아졌다.  
 
손흥민은 27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본머스와 2018-2019시즌 프리미어리그 19라운드에서 2골을 몰아치며 5-0 대승과 2위 도약을 이끌었다.  
 
손흥민은 1-0으로 앞선 전반 23분 추가골을 터트렸다. 아크 정면에서 상대선수 4명이 앞에 있는데도 정교한 오른발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이어 손흥민은 4-0으로 앞선 후반 25분 쐐기골을 뽑아냈다. 모우라의 슛이 골키퍼 맞고 흐른 볼을 오른발슛으로 득점으로 연결했다.  
 
손흥민은 올 시즌 9, 10호골이자 리그 6호, 7호골을 기록했다. 3경기 연속골을 터트린 손흥민은 12월에만 리그 6경기에서 6골-2도움을 올리면서, 생애 세번째 '프리미어리그 이달의 선수' 수상에 한발 더 다가섰다. 
 
토트넘 공격수 손흥민이 27일 본머스전에서 2골을 몰아쳤다. 12월에만 리그에서 6골을 터트린 손흥민은 2016년과 2017년에 이어 생애 세번째 프리미어리그 이달의 선수상에 도전한다. [토트넘 인스타그램]

토트넘 공격수 손흥민이 27일 본머스전에서 2골을 몰아쳤다. 12월에만 리그에서 6골을 터트린 손흥민은 2016년과 2017년에 이어 생애 세번째 프리미어리그 이달의 선수상에 도전한다. [토트넘 인스타그램]

영국 스카이스포츠는 손흥민과 카일 워커 피터스, 해리 케인에게 나란히 팀 내 최고평점 8점을 부여했다. 풋볼런던은 손흥민에게 평점 9점을 주면서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토트넘 감독은 내년 1월 아시안컵에 차출되기 전까지 손흥민의 마법같은 능력을 마지막까지 쥐어짜내길 원할 것"이라고 했다. 데일리 메일은 손흥민에게 양팀 최고평점 8.5점을 부여했다.  
 
포체티노 토트넘 감독은 가디언과 인터뷰에서 "손흥민은 믿기 어려운 수준의 선수"라고 극찬했다. 토트넘 트위터는 '박싱데이에 손샤인(Son +shine)'이라고 표현했다. 손흥민의 성과 shine(빛나다)의 합성어로, 손흥민이 박싱데이에 빛나는 활약을 펼쳤다는 의미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