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조폐공사 모바일 플랫폼 첫선 ‘QR코드 간편결제’



▲공무원들이 모바일 고향사랑 상품권을 체험하고 있다. ©한국조폐공사



한국조폐공사는 24일 대전에 위치한 본사에서 전국 지방자치단체 소속 공무원 100여명을 초청해 '모바일 고향사랑 상품권 서비스'를 공개했다고 밝혔다.

한국조폐공사에 따르면 이날 행사에서는 모바일 상품권을 사용할 수 있는 플랫폼이 첫선을 보였다. 이 플랫폼은 조폐공사가 자체 기술로 개발한 것으로, 이를 활용해 스마트폰으로 가맹점 QR코드를 찍고 결제 예정금액을 입력한 뒤 지문이나 간편비밀번호(PIN)로 인증하면 결제가 끝난다. 모바일 상품권을 사용할 수 있는 가맹점에는 사전에 고유 QR코드를 발급하게 된다.

박정배 조폐공사 신성장사업처장은 "이 서비스가 시행되면 소비자는 더 안전하고 간편하게 고향사랑 상품권을 사용할 수 있고, 가맹점은 수수료 부담을 없애거나 은행 환전의 번거로움을 해소할 수 있다"며 "지자체도 쉽고 편리하게 가맹점 관리가 가능하다"고 말했다.







남경민 기자 (nkm1124@betanews.net)



[ 경제신문의 새로운 지평. 베타뉴스 www.betanews.net ]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