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술 취해 택시 기사 폭행하고 주점서 영업방해 60대 구속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술에 취해 택시 기사에게 욕설하며 폭행하고, 주점의 영업을 방해한 혐의를 받는 60대가 구속됐다.



부산 동부경찰서는 24일 A(66)씨를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등의 혐의로 구속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6일 오후 11시 10분께 부산 동구의 한 도로에서 택시에 탑승, 술에 취해 기사에게 욕설하며 시비를 걸고, 빵이 들어 있던 비닐봉지로 기사의 얼굴을 때리는 등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또 지난 11월 20일 오후 9시 30분께 부산 동구의 한 주점에서 술에 취해 아무런 이유 없이 업주와 손님들에게 행패를 부리는 등 약 30분 동안 주점 영업을 방해한 혐의도 받고 있다.



택시 기사의 신고를 받은 경찰은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경찰은 A씨에 대해 폭력사범 삼진아웃제를 적용해 구속했다고 설명했다.



yulnetphoto@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