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손흥민, 외국팬에 태극기 받고 자축

손흥민이 20일 아스널전 승리를 이끈 뒤 태극기를 두르고 자축하고 있다. [유투브 캡처]

손흥민이 20일 아스널전 승리를 이끈 뒤 태극기를 두르고 자축하고 있다. [유투브 캡처]

 
아스널을 격침시킨 손흥민(26 토트넘)이 태극기와 함께 자축했다.  

20일 라이벌 아스널전 결승골
외국팬에게 유니폼 주고 태극기 받아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 공격수 손흥민은 20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에미레이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스널과 카라바오컵(리그컵) 8강에서 선제골을 터트려 2-0 승리를 이끌었다. 최전방 공격수 ‘손톱(top)’으로 나선 손흥민은 전반 20분 절묘한 침투 후 왼발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북런던 라이벌 아스널전에서 골을 터트린 손흥민. [토트넘 인스타그램]

북런던 라이벌 아스널전에서 골을 터트린 손흥민. [토트넘 인스타그램]

아스널 팬들은 지난 2일 프리미어리그 맞대결에서 손흥민이 페널티킥을 얻어내면서 ‘다이빙 속임수’를 했다며 이날도 야유를 퍼부었다. 하지만 5만9000명 아스널 홈관중의 야유를 손흥민이 골로 잠재웠다.  
 
 
 
경기 후 손흥민은 유니폼을 벗어 관중석의 외국팬에게 건넸다. 이 팬으로부터 태극기를 넘겨 받은 손흥민은 태극기를 두르고 애국심을 뽐냈다.  
 
손흥민은 스포츠조선, 골닷컴 등 현지 통신원과 인터뷰에서 “태극기가 있는걸 봤다. 외국분이더라. 어웨이 경기 때도 태극기를 자주 보는데, 그분이었던 것 같다”면서 “유니폼을 줬는데 태극기를 주시더라. 저한테는 너무나 소중하기에 잘받았다”고 말했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