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손흥민, 아스널전 시즌 6호골…리그컵 4강행 견인

 
북런던 라이벌 아스널전에서 골을 터트린 손흥민. [토트넘 인스타그램]

북런던 라이벌 아스널전에서 골을 터트린 손흥민. [토트넘 인스타그램]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 공격수 손흥민(26)이 북런던 라이벌 아스널전에서 시즌 6호골을 터트렸다.
 
손흥민은 20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에미레이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 카라바오컵(리그컵) 8강에서 전반 20분 선제골을 터트렸다. 최전방 공격수 선발출전한 '손톱' 손흥민은 기습적으로 침투해 들어갔다. 그리고 델리 알리의 패스를 받아 아크 부근에서 왼발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지난 9일 레스터시티와 프리미어리그에서 시즌 5호골을 터트린데 이어 3경기 만에 득점포를 재가동했다. 리그컵에서는 지난달 1일 웨스트햄과 16강전에서 2골을 몰아친데 이어 2연속 골이다.
 
손흥민은 지난 2일 아스널과 프리미어리그 맞대결에서 페널티킥을 얻어냈는데, 아스널 팬들이 다이빙 속임수였다면서 이날도 손흥민을 조롱을 했다. 하지만 손흥민이 골로 응수했다. 
 북런던 라이벌 아스널전에서 골을 터트린 손흥민. [토트넘 인스타그램]

북런던 라이벌 아스널전에서 골을 터트린 손흥민. [토트넘 인스타그램]

 
토트넘은 후반 15분 델리 알리 골을 묶어 2-0으로 승리했다. 손흥민은 후반 34분까지 뛰고 교체아웃됐다. 
 
유럽통계전문업체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양팀 네번째로 높은 평점인 7.4점(10점 만점)을 부여했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