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제주서 아동학대 신고된 5살 아이 의식불명…경찰 수사


【제주=뉴시스】우장호 기자 = 제주도 내 한 병원이 아동학대 의심 정황으로 5살 난 남자아이가 의식불명에 빠졌다는 신고를 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제주지방경찰청은 아동학대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중상해 혐의로 아이 엄마 A씨를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1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7일 오전 10시께 제주 지역 모 병원에서 아동 학대가 의심되는 아동 환자 B(5)군이 있다며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 조사 결과 B군은 신고 전날인 지난 6일 오후 10시10분께 병원 응급실에 실려 와 외상성 뇌출혈 판정을 받았다.

B군은 그 이후로 의식이 없는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B군의 얼굴 부위에서 발견된 멍 자국 등을 토대로 아동이 학대를 받은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

앞서 B군은 지난달 29일 집 안에서 놀이 도중 정수리 부분이 4㎝가량 찢어지는 상처를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병원은 당시 충격으로 B군의 머리에서 뇌출혈이 발생해 쓰러진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남편 등 주변인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woo1223@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