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AI 스피커 '누구' 서울 관광정보도 알려준다

지난 14일 SK텔레콤 본사에서 SK텔레콤 박명순 AI사업Unit장(오른쪽)과 서울관광재단 이준 마케팅본부장이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SKT 제공

지난 14일 SK텔레콤 본사에서 SK텔레콤 박명순 AI사업Unit장(오른쪽)과 서울관광재단 이준 마케팅본부장이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SKT 제공


SK텔레콤은 서울관광재단과의 협력으로 서울의 다양한 관광명소 및 이벤트, 축제 등 관광 정보를 인공지능 플랫폼 '누구'에 탑재한다고 16일 밝혔다.

양사는 을지로 소재 SK텔레콤 사옥에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향후 지속적 협력을 다짐했다.

이번 협력은 서울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이 다양한 관광 콘텐트를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된 것이다. 

이용자들은 내년 3월부터 서울관광재단이 운영하는 비짓서울 내 서울 명소, 행사, 쇼핑, 음식점 등 5000여 개의 관광정보를 누구 스피커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

누구 스피커를 이용하는 고객이 ‘서울에서 꼭 가봐야 하는 10곳 알려줘’, ‘방탄소년단이 서울에서 자주 찾는 곳은 어디야?’, ‘시티투어버스 코스랑 가격 알려줘’ 등 서울에서 열리는 관광·축제 정보에 대해서 물어보면 관련 정보를 음성 답변을 통해 듣는 방식이다.

이를 통해 이용자들은 방대한 서울 관광 콘텐트, 정보 중 원하는 내용을 음성만으로 빠르고 손쉽게 찾을 수 있다. 
 
SK텔레콤은 이번 서비스를 내년 연말까지 음성으로 서울에서 열리는 축제, 체험 행사 등 검색은 물론, 예약-결제까지 할 수 있는 ‘서울 관광 원스톱 서비스’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