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제18회 자랑스런한국인대상' 롯데관광 김기병 회장 수상

시상식에 참석한 김기병 회장

시상식에 참석한 김기병 회장

롯데관광개발 김기병 회장이 지난 12일 여의도 국민일보 빌딩에서 열린 ‘제18회 자랑스런한국인대상’ 시상식에서 경제혁신 부문 최고대상을 수상했다.  
 
김기병 회장은 지난 47년간 관광업 사업을 통해 우리나라 여행업 발전에 기여한 점과 업계 최초로 10년간 크루즈 전세선을 운영, 국내 최초 도심 시내 면세점 운영, 업계 최초 한·중 합작 도심형 제주드림타워 복합리조트 개발 사업 등 여러 분야에 걸쳐 대한민국 경제를 혁신 시킨 점을 크게 인정받았다.  
 
김기병 회장은 여성 인재 양성과 지역사회를 위해 미림여고 재단을 설립하여 육영보국에도 힘써왔다. 사랑의 쌀 기증, 교육 소외 계층을 위한 서적 기증, 실향민의 사회 자립을 위한 활동, 우수 국군장병 여행지원사업 등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김기병 회장은 수상한 상 이외에도 1978년 관광객 유치 실적 1위로 여행업 최초 철탑산업 훈장을 받는 데 이어 2004년 산업분야 최고상인 금탑산업훈장을 수훈한 바 있다.
 
시상식에 참석한 김기병 회장은 “장래성이 훌륭한 국가 전략 산업은 관광산업이다 라는 생각에서 시작된 일이 국위선양에 큰 도움이 될 수 있어서 뿌듯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대한민국 경제혁신과 발전을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기병 회장이 이끄는 롯데관광은 2010년부터 크루즈 전세선을 단독으로 운영 중이며 2019년은 크루즈 운영 10주년을 맞아 11만톤급 코스타 세레나호로 5월과 10월 총 5항차의 크루즈 전세선을 운영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