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LG하우시스, 독립유공자 후손 주거환경 개선



【서울=뉴시스】김지은 기자 = LG하우시스는 경북 지역 독립유공자 후손 5명의 주거환경 개선을 지원했다고 13일 밝혔다.



이와 관련 전날 경북 안동시 법상동에 위치한 독립유공자 후손 김화석씨의 자택에서 '독립유공자 후손 주거환경 개선 완료 기념식'도 열었다.



김씨는 안동 지역에서 3·1운동을 주도하여 옥고를 치른 고(故) 김계한 선생의 손자다.



LG하우시스는 국가보훈처, 광복회, 경상북도독립운동기념관과 함께 독립유공자 후손 가운데 주택 노후도 및 개선 시급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대상자를 선정했다. 창호·바닥재·벽지 등 인테리어자재를 지원해 최근 개보수 공사를 모두 완료했다.



이동주 LG하우시스 홍보대외협력담당 상무는 "사업역량을 활용해 나라를 위해 헌신하신 독립운동 가문의 후손분들에게 쾌적한 주거 공간을 만들어 드릴 수 있어 영광"이라며 "내년에도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애국정신을 기리는 사회공헌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LG하우시스는 2015년부터 애국 사회공헌의 하나로 '현충시설 개보수'와 '국가유공자 주거환경 개선' 활동을 벌였다. 지금까지 총 7곳의 독립운동 관련 시설을 개보수했으며, 국가유공자 및 국내외 참전용사 19명의 자택 개보수를 지원했다.



kje1321@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