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광주시·광주TP 지역 첫 양자정보통신 국제컨퍼런스 개최





【광주=뉴시스】구길용 기자 = 광주시가 주최하고 광주테크노파크와 퀀텀정보통신연구조합이 공동 주관한 ‘2018 양자정보통신 국제 컨퍼런스’가 12일 광주시 이노비즈센터 다목적 강당에서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전국 처음으로 지역에서 열린 이번 컨퍼런스는 양자정보통신 산업의 국내외 동향을 살피고 관련 지식과 정보를 공유하는 장이 됐다.



섹션 1에서는 IDQ North America 의 찰스 하비 이사가 ‘양자정보통신기술의 해외사례 및 동향’에 대해, 박찬용 ㈜우리로 부사장이 ‘양자정보통신기술의 국내사례 및 발전방향’에 대해 발표했다.



섹션 2에서는 광주과학기술원 함병승 교수가 ‘양자정보통신산업의 산학연 협력 방안 및 추진방향’을, 광주테크노파크 기업지원단 최전 단장이 ‘광주시 양자정보통신산업 발전 및 추진 방향’을 소개했다.



양자정보통신 기술은 양자물리학적 특성을 통신, 초고속 대용량 연산, 암호화 등에 사용하는 차세대 정보처리기술로 양자암호통신, 양자컴퓨터, 양자센서 등 양자를 활용한 ICT)를 총칭한다.



광주시는 광주테크노파크와 함께 광산업과 양자암호통신, 양자센서를 연계한 '양자정보통신 상용화 기술개발 플랫폼 구축' 프로젝트를 추진할 계획이다.



김성진 광주테크노파크 원장은 "이번 양자정보통신 국제 컨퍼런스를 계기로 광주지역 광산업의 새로운 돌파구를 마련하고 나아가 지역의 신성장 동력 산업으로 육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kykoo1@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