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과기정통부, 사이버보안 빅데이터 센터 오픈…"해킹 예방 &신속 대응 지원"



【서울=뉴시스】최선윤 기자 = 사이버보안 빅데이터 센터가 개소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은 12일 '사이버보안 빅데이터 센터' 운영을 개시한다고 밝혔다.



이 센터는 기존 한국인터넷진흥원 보유 위협정보(1.9억건)에 각종 보고서, 이미지 등 비정형 정보와 국내외 다양한 협력채널을 통해 수집된 위협정보 등을 추가해 현재 3.5억건 이상의 위협정보를 확보했다.



내년에는 이를 6억건 이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아울러 인공지능과 빅데이터를 이용한 위협정보의 기계학습(머신러닝)과 보안 관련 응용서비스의 개발이 용이하도록, 위협정보간 연계성을 확인할 수 있는 형태로 데이터를 가공해 제공할 계획이다.



또 위협정보별 신뢰 등급을 현행 3단계 체계에서 보다 세분화해 제공, 활용기관에서 정밀한 대응이 가능하도록 지원한다.



이와 함께 정보통신기술(ICT) 융합 환경에 맞추어 스마트홈, 사물인터넷(IoT) 장비 등 위협정보 수집대상을 지속 확대할 예정이다.



과기정통부 오용수 정보보호정책관은 "방대한 양의 사이버침해 위협을 수작업으로 분석해 실시간으로 대응하는 것은 한계에 다다른 실정"이라며 "인공지능·빅데이터 기술을 해킹사고 예방 및 신속한 대응에 활용할 필요가 있다고 본다"고 강조했다.



csy625@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