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故김창호 대장 추모 전시회 서울시립대서 개최

서울시립대학교(총장 원윤희)는 故김창호 대장의 산을 향한 뜨거운 열정과 순수한 삶을 기리는「김창호 대장 추모 전시회」를 13일(목) 부터 31일(월) 까지 모교인 서울시립대학교「100주년기념관」3층 로비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故김창호 대장은 서울시립대학교 경영학과 88학번이다.
 
추모 전시회에는 故김창호 대장의 등반 사진 및 평상시 사용하던 장비(신발, 아이젠, 피켈 등), 수상 트로피(2017년 황금피켈상, 2016년 체육훈장 청룡장 등) 등을 전시하여 업적을 기릴 수 있도록 구성하였다.  
 
사진 자료는 세계 최단기간 8000m급 14봉 무산소 등정(7년 10개월 5일) 과정과 2000년부터 2017년까지 히말라야, K2, 바투라 2봉 등을 등정하며 촬영한 사진들로 다양하게 구성되었다.  
 
아울러 故김창호 대장이 등반 당시 사용하던 신발, 아이젠, 피켈(아이스바일) 등 장비와 국내·외에서 수상한 수많은 상패, 트로피 등도 전시된다. 사진 이외의 전시 물품은 13일(목)~14일(금) 이틀 동안 전시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故김창호 대장의 열정과 개척정신을 학생들이 지속적으로 계승할 수 있도록, 올해 완공된 100주년기념관(나동 4층)에 김창호 대장의 기념강의실인「김창호 AV강의실」을 마련하였다. 기념강의실 동판 제막식은 13일(목)에 진행된다.
 
「김창호 AV강의실」앞에 부착된 네이밍 동판에는 “아무도 가지 않았다. 그 길을 간다. 창조적인 삶을 가두지 않고 사는 삶은 행복하다. 히말라야는 영원성의 상징이다.” 문구가 새겨져 있다.
 
서울시립대학교 원윤희 총장은 故김창호 대장이 구르자히말 출국 전 등반 기록으로 적은 것이라 설명하며, 동판에 새겨져 있는 고인의 삶의 자세와 뜻이 많은 사람들에게 널리 전파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