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웹진 시인광장 올해의좋은시상에 최금진 시인

제12회 웹진 시인광장 선정 올해의 좋은시상(賞) 수상작으로 최금진(48) 시인의 '누가 고양이 입속의 시를 꺼내 올까'가 선정됐다. "간결하나 느낌의 파장이 크고 여운과 감동을 오래 던져주는 시"(심사위원 김왕노 시인), "쉬운 언어로 별 기교나 수사 없이 평이하게 쓰인 작품이지만 그 안에 표현된 사유의 깊이와 언어에 대한 의식이 남다르다"(심사위원 황정산 문학평론가)는 평을 받았다. 올해의좋은시상은 올 한해 340여 종의 문예지, 웹진 등에 발표된 시 가운데 가려뽑아 웹진 시인광장에 소개한 500편을 대상으로 추천과 심사과정을 거쳐 최종 선정한다. 1970년 충북 제천 출생인 최금진 시인은 2001년 창작과비평 신인상으로 등단, 시집 『사랑도 없이 개미귀신』 등이 있다.
최금진 시인

최금진 시인

선데이 배너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