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화예술대학교·한국소비자티브이㈜, 방송영상 분야 인재 양성 나선다

정화예술대학교(총장 허용무)와 한국소비자티브이㈜(대표이사 최종건)는 10일 오후 2시, 정화예대 명동캠퍼스 석화관에서 방송인재 양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였다.
 
이날 협약식은 정화예술대학교 허용무 총장, 한국소비자티브이㈜ 최종건 대표를 비롯한 두 기관 관계자 8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한국소비자TV는 국내유일의 소비자정보를 전문으로 하는 방송채널사업자로서 케이블TV, IPTV(LGU+, SKBtv, KT olleh tv), 인터넷을 통해 방송을 송출하고 있으며 소비자와 관련한 문제, 불만, 고발을 넘어 바른 소비정보와 당당한 권리를 독려하고 건전한 소비자 환경 및 시장 형성을 위한 콘텐츠를 적극적으로 방송하여 소비자 권리증진을 위해 노력하는 방송사이다.
 
두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정화예대 방송·영상학부 학생들의 방송 제작 현장 참여 등을 통해 재학생들의 실습기회를 확대하고, 콘텐츠 개발 및 프로그램 제작 분야의 교육 위탁 등을 추진하여 현장형 방송 인재를 양성할 계획이다.
 
허용무 정화예술대학교 총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재학생들이 다양한 실무 경험을 쌓을 수 있기를 기대하며 방송 현장과 학부가 상호 발전 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정화예술대학교는 기존의 방송영상·연기학부를 방송·영상학부, 공연예술학부, 실용음악학부로 분리 운영하여 보다 전문적이고 세분화된 교육을 통해 현장의 변화에 맞춘 전문 인재를 양성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