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지원 의원 폭행한 80대 치매 노인 현장 검거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 [뉴스1]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 [뉴스1]

2018 김대중 마라톤대회 현장에서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을 폭행한 혐의를 받는 80대 노인이 현장에서 검거됐다.
 
박 의원에 따르면 9일 오전 9시 15분쯤 목포시 사학도 김대중 마라톤대회 개막식 현장에서 국민의례 도중 천모(80)씨가 박 의원의 멱살을 잡으려 달려들었다.  
 
박 의원은 “사실 이 분은 얼굴은 처음 대면했지만, 올해 ‘박지원의 사찰로 집필 중이던 목포이야기 자료가 분실됐으니 1억원을 배상하라’는 내용 증명을 보내온 정신질환 노인”이라고 설명했다.  
 
박 의원은 천씨를 붙잡은 목포경찰서장에게 “멱살을 잡히지도 않았고 다친 곳도 없다. 유명인은 간혹 그런 일도 있으니 가족에게 돌려보내십시오”라고 말했고, 경찰은 처벌을 원하지 않는다는 박 의원 의견을 토대로 천씨를 병원에 응급조치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 의원은 “특히 노인분의 자제는 제 학교 후배로 죄송하다는 전화까지 했다”며 “가벼운 치매 환자라니 잘 치료받기를 기도한다”고 전했다.
 
이가영 기자 lee.gayoung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