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 주가↑…'올해의 투자기업' 수상



【서울=뉴시스】 이재훈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가 '올해의 투자기업'으로 선정됐다.



한국모태펀드 운용기관인 한국벤처투자가 5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연 '코리아 VC 어워즈 2018'에서 이 상을 받았다.



빅히트는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모태펀드 수익률 향상에 크게 기여한 공로"라고 자랑했다. '빌보드 200' 2관왕을 비롯해 세계를 휩쓴 방탄소년단은 이 회사의 가치도 끌어올렸다.



권용상 빅히트 CFO는 "빅히트는 높은 기준과 끊임없는 개선을 통해 엔터테인먼트 업계의 혁신 기업이 되고자 노력해 왔다"고 말했다.



빅히트는 대표이사 겸 프로듀서인 방시혁이 2005년 설립했다. 방탄소년단과 가수 이현이 소속됐다.



realpaper7@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