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경화-폼페이오 회담…김정은 답방 논의할까

강경화 장관과 폼페이오 장관 [AP=연합뉴스]

강경화 장관과 폼페이오 장관 [AP=연합뉴스]

한미 외교장관 회담이 미국 워싱턴에서 열린다. 이 자리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답방과 북미 고위급·정상회담 추진상황에 대한 논의가 이뤄질 것으로 보여 주목된다.
 
노규덕 외교부 대변인은 6일 정례브리핑에서 "조지 H.W. 부시 전 미국 대통령 조문 사절로 방미 중인 강경화 장관은 현지시간으로 이날 오전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과 만날 예정"이라고 밝혔다. 회담은 워싱턴 시각으로 오전 8시30분(한국시간 6일 오후 10시30분)부터 30분 정도 진행될 것으로 전해졌다.
 
노 대변인은 회담 의제와 관련해 "지난 11월 30일 한미정상회담에서 확인 했듯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정착 프로세스 진전에 대한 양국 정상 간 공동평가가 바탕이 될 것"이라며 "이를 달성하기 위한 한미 간 공조방안을 포함해 양국 관심 사항에 대해 논의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미 외교장관의 만남은 약 두 달 만이다. 앞서 폼페이오 장관은 평양을 방문하고 한국을 찾아 강 장관과 만찬 협의를 가졌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