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프로배구 올스타전 1월 20일 대전 개최, 투표는 7일 시작

프로배구 올스타전 팬투표가 7일부터 시작된다. 
 
한국배구연맹(KOVO)은 도드람 2018~19 V리그 올스타전 온라인 팬 투표를 7일부터 25일까지 연맹 홈페이지(www.kovo.co.kr)를 통해 실시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올스타전은 내년 1월 20일 '2019 대전 방문의 해'를 맞아 삼성화재(남자부)와 KGC인삼공사(여자부)의 홈 구장인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열린다.
 
올스타전 팬 투표는 레프트, 라이트 구분 없이 공격수 3명, 센터 2명, 세터 1명, 리베로 1명, 총 7명씩 뽑을 수 있다. 특정 구단 쏠림 현상을 막고 균형 있는 선발을 위해 각 구단 별 최대 3명씩만 투표가 가능하다. 투표 대상은 2라운드 종료 기준으로 팀 경기 수의 50% 이상의 경기에서 3세트 이상 출전한 선수들로 제한한다. 또한 전문위원회가 경기력 보강을 위해 추가 선발한다. 지난 시즌과 달리 이번 올스타전에는 남녀부 13개 팀 감독들이 투표 없이 전원 올스타전에 참가할 예정이다.
 
올스타 팀은 지난 시즌 최종 성적을 기준으로 K-스타(남자부 대한항공·삼성화재·한국전력, 여자부 한국도로공사·현대건설·KGC인삼공사)와 V-스타(남자부 현대캐피탈·KB손해보험·우리카드·OK저축은행 여자부 IBK기업은행·GS칼텍스·흥국생명)로 나뉜다.

 
3라운드에 막 접어든 2018~19 V리그는 점차 인기를 더하고 있다. 1~2라운드 기준 남자부는 평균관중은 지난 시즌보다 10% 떨어진 경기당 2157명이었지만, 시청률은 0.84%에서 0.95%로 올라갔다.
 
여자부는 경기 시각 변경(주중 오후 5시→7시) 이후 시청률이 0.79%에서 0.76%로 떨어졌으나 수요일에 같은 시각에 2경기가 열린 영향 때문이다. 하지만 남녀부가 시간을 달리해 1경기씩만 열리는 주말 경기 시청률만 놓고 보면 0.81%에서 0.87%로 올랐고, 전체 평균관중은 1807명에서 2223명으로 23% 크게 증가하며 남자부를 넘어섰다. 원래 목표였던 관중 증가는 무려 23%나 돼 기대치를 채웠다.
 
올 시즌 최고 시청률 경기는 남자부 KB손해보험-현대캐피탈전(11월 23일)에서 기록된 1.84%다. 여자부는 현대건설-흥국생명(11월 14일)전의 1.17%가 최고였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