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日 상공서 美 전투기-급유기 충돌… 1명 구조, 6명 실종

F/A-18 전투기[뉴스1]

F/A-18 전투기[뉴스1]

미국 해병대 소속 항공기 2대가 6일 일본 연안 상공에서 충돌해 타고 있던 군인 7명 중 1명이 구조되고 6명이 실종됐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일본 방위성은 이날 오전 1시40분께 일본 야마구치(山口)현 이와쿠니(岩國) 미군기지 소속 F/A-18 전투기와 KC-130 공중급유기가 고치(高知)현 무로도자키(室戶岬) 남쪽 100㎞ 상공에서 접촉한 뒤 해상에 추락했다고 밝혔다.
 
교도통신은 자위대가 이들 중 1명을 구조했으며 항공기 등을 통해 실종된 나머지 6명에 대해 수색활동을 벌이고 있다고 전했다. NHK에 따르면 사고 당시 F/A-18 전투기와 KC-130 공중급유기에는 각각 2명과 5명이 탑승해 있었다.
 
주일 미해병대는 사고와 관련해 "이와쿠니 기지를 이륙해 일본 연안에서 통상적인 훈련을 하던 F/A-18 전투기와 KC-130 공중급유기가 충돌했다"며 "수색과 구조 활동을 실시하는 한편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일본 해상보안청은 두 대의 항공기가 추락한 것으로 보이는 해역에서 선박 피해가 발생했다는 정보는 들어오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