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부고] 위안부 피해자 김순옥 할머니 별세

김순옥

김순옥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김순옥(사진) 할머니가 5일 별세했다. 97세. 이로써 위안부 피해자 중 생존자는 26명으로 줄었다. 김 할머니는 20살에 공장에 취직할 수 있다는 말에 속아 중국 헤이룽장성 ‘석문자’ 위안소에 끌려가 피해를 당했다. 2005년 한국 국적을 회복한 후 13년 일본 정부에 위자료 지급 민사 조정을 신청하고, 소녀상에 말뚝테러를 한 스즈키 노부유끼를 고소하는 등 명예회복을 위해 힘썼다. 빈소는 서울아산병원, 발인 7일, 3010-2000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