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산이 "남혐 안하면 욕하고 아빠도 범죄자래…메갈은 정신병"

산이.

산이.

가수 산이(33·정산)가 3일 두 번째 신곡 '웅앵웅'을 공개하며 남성 혐오 사이트 '워마드'와 '메갈리아(메갈)' 등을 다시 한번 저격했다.
 
산이는 이날 유튜브를 통해 '웅앵웅'을 공개했다. 지난 16일에 공개한 곡 '페미니스트'와 마찬가지로 가사를 통해 워마드와 메갈을 비난했다. '웅앵웅'은 트위터를 통해 전파된 신조어로 최근에는 남성혐오 사이트에서 많이 사용되고 있다.
 
'웅앵웅' 가사에는 "좌표 찍고 몰려오는 소리. 나 절대 여성혐오 안 해. 메갈은 사회악. 진짜 여성은 알지 메갈은 정신병이야", "남혐 안 하면 적이고 욕하지. 자기 아빠도 남자는 다 범죄자래. 인스타 가계정 악플뿐. 얼굴은 왜 다 가렸나. 자기들고 창피한지 아는 듯" 등의 내용이 담겼다.
 
"모든 여성이 너네 편이라는 온라인 눈속임. 같은 여성인 걸 악용해 여성 권리에 독이 될 뿐. '페미나치(페미니스트+나치)' 패망"이라고도 가사를 썼다.  
 
산이는 곡 '페미니스트'을 공개한 후 남성혐오 집단에 대한 비판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2일 올림픽공원 SK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브랜뉴이어 2018' 콘서트에서는 "워마드 노(no) 페미니스트 노(no) 너희 정신병"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이날 산이는 무대 위로 날아든 비방이 적힌 돼지 인형을 받아들고 "이곳에 워마드·메갈 분들 계시냐"며 영어를 섞어가며 "제가 여기 오신 워마드·메갈 너희들에게 한마디 해주고 싶은 건 아이 돈트기브 어 X(I Don‘t give a fuxx). 워마드 노(no) 페미니스트 노(no) 너네 정신병"이라고 외쳤다.    
 
산이는 "여러분이 아무리 공격해도 전 하나도 관심 없다. 너희가 아무리 뭐라고 그래도 저는 정상적인 여자분들을 지지한다"고 말하고 퇴장했다. 
 
관객들이 산이의 태도에 대해 사과를 요구하자 라이머(41·본명 김세환) 브랜뉴뮤직 대표는 무대에 올라 "혹시라도 공연 중에 기분이 상하신 분이 계신다면 이 자리를 빌려서 사과드린다"며 상황을 수습했다. 
다음은 산이 '웅앵웅' 가사 전문
hook)  
야 뭐래 웅앵웅  
I thought you said something 웅앵웅  
안들려 what 진짜 웅앵웅  
미안 뭐라 한것같은데 왜 내 귀엔 걍 sound like  
 
웅앵웅 웅앵웅  
웅앵웅 웅앵웅  
Oh shit 이건 확실히 들려 그분들  
좌표 찍고 몰려 오는 소리 쿵쾅쿵  
 
야 나 두번 말 안할게  
나 절대 여성 혐오 안해  
자 제발 줄래 증거 한개  
라도 아무말 못해 한 적 없기에 메갈 빼애액  
 
Woo 꼴페미야 거짓선동 음 몇번속앗다만 첨에야  
남성혐오 eww 이미  
인식 메갈은 사회악  
진짜 여성은 알지 얘네는 정신병이야 (true)  
 
워마든 여자도  
남혐 안하면 적이고  
욕하지 자기 아빠두  
남잔 다 범죄자래 풉  
 
논리론 이길 자신없고  
인스타 가계정 악플뿐  
얼굴은 왜 다 가렷누  
지들도 창피한진 아는듯 (they know it)  
 
hook)  
야 뭐래 웅앵웅 (okay)  
I thought you said something 웅앵웅  
(에에?) 안들려 what 진짜 웅앵웅  
미안 뭐라 한것 같은데 왜 내 귀엔 걍 sound like  
 
웅앵웅 웅앵웅  
웅앵웅 웅앵웅  
오f 이건 확실히 들려 그분들  
좌표찍고 몰려 오는 소리 쿵쾅쿵  
 
2)  
야 어떻게 다 들통났어 속임수  
모든 여성이 니네편이란 온라인 눈속임두  
같은 여성인걸 악이용 woman right에 독일뿐  
페미나치 패망 마치 뻔해(나치) 독일군 (lose)  
 
불이야 불이야 불  
화력지원 하는중 (후르르)  
타는냄새 나는군  
Not me 워마드  
 
(소추?) 니꺼 갈일 없거든  
(성추행?) 니가먼저 했거든  
로보토미 전두엽 절제술 필요  
꼴페미 탈출은 지능순  
 
악한자가 약 한척하며 가짜 만든 정의뿐  
범죄 혐오충 신은 문젤 잘못냈어 얘네는 답이 없어  
날아라 슈퍼보드 얘네 데꾸 얘네는 뉴질랜드 각  
 
By the way, concert yesterday  
야유해 thats okay 근데 메갈 야유회  
정식 회원분들 pamphlet 소추라며 성희롱해  
나를 향해 겨냥해 맞춘 돼지 인형엔  
죽어라고 써있네 빈정대며 가운데  
손가락 놀리며 산하다 추이야 근데 모두 알지?  
추한 나방 들이 날아가서 타죽는곳 바로 빛  
 
Hook)  
야 뭐래 웅앵웅 (월)  
I thought you said something 웅앵웅 (노 오)  
안들려 what 진짜 웅앵웅 (fo real)  
미안 뭐라 한것같은데 왜 내 귀엔 걍 sound like  
 
웅앵웅 웅앵웅  
웅앵웅 웅앵웅  
Oh shit 이제 들린다 메갈은 사회악  
우월주의 넘어 혐오 KKK America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군사안보연구소

군사안보연구소는 중앙일보의 군사안보분야 전문 연구기관입니다.
군사안보연구소는 2016년 10월 1일 중앙일보 홈페이지 조인스(https://news.joins.com)에 문을 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https://news.joins.com/mm)를 운영하며 디지털 환경에 특화된 군사ㆍ안보ㆍ무기에 관한 콘텐트를 만들고 있습니다.

연구소 사람들
김민석 소장 : kimseok@joongang.co.kr (02-751-5511)
국방연구원 전력발전연구부ㆍ군비통제센터를 거쳐 1994년 중앙일보에 입사한 국내 첫 군사전문기자다. 국방부를 출입한 뒤 최장수 국방부 대변인(2010~2016년)으로 활동했다. 현재는 군사안보전문기자 겸 논설위원으로 한반도 군사와 안보문제를 깊게 파헤치는 글을 쓰고 있다.

박용한 연구위원 : park.yonghan@joongang.co.kr (02-751-5516)
‘북한의 급변사태와 안정화 전략’을 주제로 북한학 박사를 받았다. 국방연구원 안보전략연구센터ㆍ군사기획연구센터와 고려대학교 아세아문제연구소 북한연구센터에서 군사ㆍ안보ㆍ북한을 연구했다. 2016년부터는 중앙일보에서 군사ㆍ안보 분야 취재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