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포항 구룡포 앞바다서 어선 전복, 선원 1명 실종

2일 오전 구룡포 동방 해상에서 조업 중이던 어선이 전복돼 해경이 구조작업을 진행 중이다. 사진과 기사 내용은 관련이 없습니다. [중앙포토]

2일 오전 구룡포 동방 해상에서 조업 중이던 어선이 전복돼 해경이 구조작업을 진행 중이다. 사진과 기사 내용은 관련이 없습니다. [중앙포토]

2일 오전 11시16분 구룡포 동방 13km 해상에서 조업 중이던 자망어선(4.73톤)이 전복해 1명이 실종되고 2명은 구조됐다.
 
신고를 받은 포항해경은 인근 해역을 경비 중이던 함정 등을 급파해 바다에 떠있던 A씨(66)와 B씨(72)를 구조해 시내병원으로 이송했다. 
 
어선에는 3명이 탑승하고 있었으며 실종된 1명을 찾기 위해 수색 중이다.
 
 
해경 관계자는 "A씨은 의식이 없는 상태로 병원으로 이송할 예정"이라면서 "사고 선박은 뒤집힌 채 발견됐다"고 말했다.
 
 
해경은 경비함정 7척과 해군함정 2척, 민간구조선 10척, 항공기 1대를 동원해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다.
 
 
포항해경은 수색작업과 함께 구조 선원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