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中서 스모그 탓에 길 잃고 9시간 동안 집 찾아 헤맨 노부부

중국 장쑤성을 뒤덮은 심각한 스모그(오른쪽)로 인해 9시간 동안 길거리를 헤맨 중국의 한 노인(왼쪽)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캡처=연합뉴스]

중국 장쑤성을 뒤덮은 심각한 스모그(오른쪽)로 인해 9시간 동안 길거리를 헤맨 중국의 한 노인(왼쪽)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캡처=연합뉴스]

중국의 심각한 스모그 탓에 노부부가 집으로 가는 길을 잃어버리는 일이 발생했다.  
 
30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장쑤(江蘇)성 난징(南京)시에 사는 한 노부부는 지난 27일 집 앞 마트에 식료품을 사러 나갔다가 아찔한 경험을 했다.
 
오전 9시 집에서 출발한 노부부는 마트에 도착해 식료품을 구매했다. 곧바로 마트를 나섰지만, 집으로 향하는 길을 찾을 수가 없었다. 주변 건물을 분간하기 어려울 정도로 거리를 뒤덮은 짙은 스모그 때문이었다.
 
노부부는 집 근처에 나온다는 생각에 휴대전화까지 집에 두고 나온 상태였다. 결국 방향을 잃은 노부부는 이날 저녁 6시까지 집으로 돌아가지 못하고, 길을 헤맸다.  
지난 27일 스모그에 덮힌 중국 텐진[로이터=연합뉴스]

지난 27일 스모그에 덮힌 중국 텐진[로이터=연합뉴스]

다행히 한 행인이 노부부를 도왔다. 노부부의 이야기를 들은 행인은 경찰에 신고했고, 경찰은 노부부의 딸에게 연락을 취했다.
 
노부부는 딸과 연락이 닿은 뒤에야 집으로 돌아올 수 있었다. 이 노인은 "아내와 같이 야채를 사러 나갔다가 돌아오는 길을 찾을 수 없었다"며 "휴대전화를 집에 두고 나와서 누구와도 연락을 취할 수 없었다"고 말했다.  
 
한편 장쑤성에서는 지난 26일 오후부터 심각한 스모그가 도시를 덮쳤다. 가시거리가 50m도 확보되지 않아 안개경보 최고단계인 적색경보가 내려졌고, 대기오염도 오렌지 경보가 떴다. 안개와 스모그로 인해 항공편은 지연이 속출했고, 안전을 위해 주요 다리와 도로까지 폐쇄됐다. 
 
장쑤성 당국은 심각한 스모그가 이번 주말쯤 끝날 것으로 보인다며 시민들에게 야외활동을 자제할 것을 당부했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