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아! 대한민국' 정수라, 데뷔 35주년 공연·음반 '뷰티풀 데이'


【서울=뉴시스】 이재훈 기자 = 가수 정수라(55)가 데뷔 35주년을 맞아 기념 공연을 펼친다. 30일, 12월1일 한남동 그랜드하얏트서울 그랜드볼룸에서 '뷰티풀 데이'를 연다.

정수라는 1983년 '바람이었나'로 데뷔했다. '아! 대한민국' '환희' '난 너에게' 등 히트곡을 냈다. 데뷔 2년 만인 1984년 'KBS 가요대상'을 차지하는 등 1980년대 인기를 누렸다.

정수라는 공연 낮짜에 맞춰 35주년 기념 앨범도 낸다. 새롭게 발표하는 신곡 두 곡, 히트곡, 최근 발매한 싱글 등을 2CD에 나눠 담았다.

타이틀곡인 신곡 '업 고 업 고(Up Go Up Go)'는 작곡팀 씨유미스터, 작사가 이건우가 협업한 곡이다. 신나는 EDM 라틴 댄스 장르다.

소속사 제이뮤직컴퍼니는 "쉽게 따라 부를 수 있는 후크가 특징이다. 팬들과 같이 호흡하고 즐길 수 있는 록 멜로디와 가사에 포커스를 맞췄다. 16비트 라틴 리듬으로 줌바댄스를 즐길 수 있다"고 소개했다.

또 다른 신곡인 '어린 시절 나를 만났다'는 정수라가 작곡가 오주연, 작사가 오주은과 함께 작업했다. 아련함과 청량함이 공존한다.

정수라는 "10년 만의 공연, 15년 만에 정규음반이어서 더욱더 준비를 많이 했다. 너무 설렌다"고 말했다.

realpaper7@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