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오뚜기, '쇠고기미역국 라면' 1천만개 돌파

오뚜기 쇠고기미역국라면이 출시 두 달 만에 판매 1천만 개를 돌파했다. 사진=오뚜기
오뚜기 쇠고기미역국라면이 출시 두 달 만에 판매 1천만 개를 돌파했다. 사진=오뚜기
㈜오뚜기가 지난 9월6일 선보인 신제품 ‘오뚜기 쇠고기미역국라면’이 출시 두 달 만에 판매 1천만 개를 돌파했다.

오뚜기 쇠고기미역국 라면은 간편식 시장의 성장에 맞춰 우리나라 사람들이 가장 좋아하는 미역국을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라면을 국내 라면업계 최초로 출시한 제품이다.

면은 쌀밥 위주의 한국인의 식생활에 따라 국내산 쌀가루를 10% 첨가해 미역국과 더욱 잘 어울리며, 밀가루에서 느껴지는 부담을 줄였다.

라면의 스프는 양지와 우사골, 돈사골의 고소하고 진한 육수에 참기름과 소고기, 마늘, 미역을 잘 볶아 푹 끓여내어 쇠고기미역국 본연의 맛을 그대로 재현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건미역, 참기름에 볶은 미역, 쇠고기 건더기 등 푸짐한 미역국의 맛을 그대로 느낄 수 있으며, 일반 가정에서 만드는 데 긴 시간이 소요되는 미역국을 단 2분 만에 맛있고 든든한 한 끼 식사로 즐길 수 있다.

오뚜기 쇠고기미역국 라면은 SNS 등 온라인에서 폭발적인 반응을 일으키며 인기몰이 중이다.

오뚜기 관계자는 “쇠고기 양지와 진한 사골 국물맛의 쇠고기미역국 라면이 소비자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다”며 “SNS를 중심으로 한 다양한 마케팅활동으로 소비층을 더욱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정현기자

<중부일보(http://www.joongboo.com)>

※위 기사는 중부일보 제휴기사로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중부일보에 있습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