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세이부 좌완 기쿠치, 12월 3일 ML 포스팅 확정



일본 왼손 투수 기쿠치 유세이(27·세이부)가 미국 메이저리그에 도전한다. 

산케이스포츠를 비롯한 일본 언론은 24일 "기쿠치가 다음 달 3일 메이저리그 포스팅(비공개 경쟁입찰)을 신청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기쿠치는 하루 전인 23일 메트로라이프돔에서 열린 세이부 팬 감사 이벤트에 참가한 뒤 세이부 관계자들과 만나 포스팅 시점을 확정했다. 기쿠치는 현지 언론을 통해 "가장 적절한 시점을 찾고 있었고, 마침내 적절한 시점을 택했다"고 말했다. 

기쿠치는 2017년 11월 개정된 포스팅 규정을 따르게 된다. 12월 3일 포스팅을 신청하면 이틀 뒤인 5일부터 한 달 동안 미국 프로야구 30개 구단과 협상할 수 있다. 

원 소속구단 세이부는 기쿠치의 연봉 계약 내용에 따라 포스팅 금액을 받는다. 총 계약 규모가 2500만 달러 이하면 20%, 2500만∼5000만 달러라면 17.5%, 5000만∼1억 달러라면 계약은 15%가 각각 지급된다. 

기쿠치는 2010년 세이부에 입단해 2011년 1군 무대에 데뷔했다. 8시즌 통산 73승 46패 1세이브 평균자책점 2.77을 기록했다. 기쿠치는 "세이부에서 9년 동안 뛰면서 정말 행복했다. 내년에 어디에서 뛸지 아직 모르지만, 감사한 마음을 안고 살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배영은 기자 
사진=세이부 홈페이지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