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애플, 애플워치에 자외선 센서 탑재 특허 취득



앞으로 애플워치로 자외선(UV) 강도를 측정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미 IT 전문 매체 애플 인사이더(Apple Insider)는 20일(현지시간)미 특허상표청(USPTO)이 전날 공개한 자료를 인용해 애플이 애플워치 안에UV 센서를 내장하는 특허를 취득했다면서 이같이 보도했다.

USPTO에 따르면 특허 출원서에는 UV 센서를 애플워치 문자판에 설치하고, 유저가 실외에 있을 경우 자외선 강도를 측정하는 기술이 게재되어 있다. 애플워치는 UV 강도를 측정해 유저가 받을 자외선 양을 예측한 뒤 이를 경고할 수 있다.

이미지 출처 : 애플 인사이더

애플은 또 애플워치에 UV 센서뿐 아니라 주변광 센서 및 적외선(IR) 센서도 탑재해 유저가 받는 햇빛의 양이나 강도를 측정할 수 있게 할 예정이다.

가장 최신작인 애플워치 시리즈4로 UV 지수를 알아볼 순 있지만 이는 UV 센서가 아닌 웹에서 얻을 수 있는 정보다.

애플 인사이더는 애플워치 본체로 자외선 양을 측정할 수 있게 되면 야외 활동 시 매우 유용하게 쓰일 것이라며 기대했다.

이미지 출처 : 애플 인사이더

한편 애플은 애플워치는 모델 업그레이드가 되면 될수록 건강 관리를 위한 기능이 강화되고 있다.특히 애플워치 시리즈 4에는 새로워진 가속도 센서와 자이로스코프가 탑재돼유저의 낙상이나 사고를 감지할 수 있게 됐다.

이는 중력가속도를 최대 32G까지 측정할 수 있는 센서로 기능 설정으로 애플워치가 직접 긴급 구조를 요청하거나 비상 연락망을 통해 가족이나 지인에게 메시지를 보낼 수도 있다.

또 새로운 심전도 앱(ECG1)으로 유저의 심박수까지 측정이 가능해졌다. 이 기능은 디지털 크라운에 탑재된 전극과 후면 크리스탈의 새로운 전기 심박 센서를 통해 작동한다.





박은주 기자 (top515@betanews.net)

[ 경제신문의 새로운 지평. 베타뉴스 www.betanews.net ]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