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교사 컴퓨터서 시험지 출력·유출”…고교생 5명 기소의견 송치

22일 전남 목포의 한 고등학교에서 중간고사 영어시험 문제지를 유출한 혐의로 학생 5명이 경찰에 입건됐다. [연합뉴스]

22일 전남 목포의 한 고등학교에서 중간고사 영어시험 문제지를 유출한 혐의로 학생 5명이 경찰에 입건됐다. [연합뉴스]

 
전남 목포의 한 고등학교에서 중간고사 영어시험 문제지를 유출한 혐의로 학생 5명이 경찰에 입건됐다.
 
22일 목포경찰서는 시험지 불법 유출(업무방해) 혐의로 목포의 한 고등학교 학생 5명을 불구속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달 5일 치러진 중간고사를 앞둔 9월과 10월초 교사 연구실 컴퓨터에서 영어시험 문제지를 출력하거나 본인 이메일로 전송받아 유출한 혐의다.
 
A군의 경우 지난달 2일 오후 영어교사 연구실 컴퓨터에서 시험공부를 위한 자료 ‘2018년 중간고사 대비 모의고사 변형문제’를 출력했다.
 
이 과정에서 영어교사가 영어2 공동출제를 위해 준비 중이던 ‘2018학년도 2학기 중간고사 시험 파일’을 함께 출력해 유출했다.
 
또 경찰은 B군 등 4명은 추석 전 교사연구실 컴퓨터 바탕화면에 저장된 중간고사 일부 문제를 자신들의 메일로 전송받아 공유한 것으로 보고 있다.
 
해당 파일은 비밀번호가 설정돼 있지 않았다.
 
경찰은 시험지 유출과 관련해 학생 7명을 조사했고, 이들 중 2명은 사전모의나 가담 사실이 없어 입건하지 않았다.
 
아울러 경찰은 영어교사에 관해 보안규정 등 업무 태만은 인정했지만, 고의로 시험지를 유출한 정황이나 증거 등의 혐의점은 찾지 못했다고 덧붙였다.
 
이번 사건은 한 학생이 지난달 4일 영어시험지를 풀고 있는 동급생을 발견해, 이를 촬영한 휴대전화 사진을 부모에게 전달하면서 알려졌다.
 
학생들이 유출한 시험지는 11문제가 담긴 동일 문제지로, 이 학교는 7명의 교사가 영어문제를 공동출제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