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역전의 기회' 논술전형…오늘 전국 11大서 시작



【서울=뉴시스】구무서 기자 =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직후인 17일 전국 11개 대학에서 논술전형을 실시한다.



올해 수능은 어려웠다는 평가가 많아 수능최저학력기준을 충족하는 학생들은 대부분 논술전형에 참가할 것으로 보인다. 어려운 난이도에 평소보다 수능 점수가 저조한 학생들은 논술전형으로 역전을 노릴 수 있다.



올해 논술을 실시하는 대학은 총 31개교로, 수능 전 논술을 실시한 일부 대학을 제외하면 대다수의 학교는 수능 이후 논술을 치른다.



17일 인문계에서는 건국대, 경희대, 단국대, 성균관대, 숭실대, 연세대, 한국항공대가 시험을 치르고 자연계에서는 가톨릭대, 건국대, 경희대, 서강대, 숭실대, 연세대, 울산대, 한국항공대, 한양대(에리카) 등이 논술을 본다.



다음날인 18일 인문계 경희대, 동국대, 서강대, 한양대(에리카), 자연계 경희대, 단국대, 동국대, 성균관대가 논술이 예정돼 있다.



평일인 19일과 23일에는 각각 서울과기대와 연세대(원주)가 논술을 치른다.



24일에는 인문계에서 경북대, 부산대, 서울여대, 세종대, 한국외대, 한양대(서울)가, 자연계에서 경북대, 광운대, 부산대, 서울여대, 세종대, 숙명여대, 중앙대가 논술을 본다.



25일에는 인문계 광운대, 덕성여대, 숙명여대, 이화여대, 중앙대, 한국외대, 자연계 덕성여대, 이화여대, 한국산업기술대, 한양대(서울) 등이 있다.



12월1일에는 인하대 인문계 논술과 아주대 자연계 논술이 있으며 아주대 인문계와 인하대 자연계는 논술전형 일정으로는 마지막인 12월2일 시험을 치른다.



논술은 대학·학과 등 모집단위별로 실시하는 날짜와 시간, 장소가 달라 자신이 지원한 모집단위를 정확히 파악하고 일자와 장소를 미리 확인하는 것이 좋다.



nowest@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