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한국비치발리볼연맹 새 회장, 김인순 ㈜최고 대표



【서울=뉴시스】 문성대 기자 = 한국비치발리볼연맹이 14일 제6대 회장으로 김인순 스포츠 관련 전문 경영인을 선출했다.

비치발리볼연맹은 이날 오후 5시 연맹 사무국에서 대의원총회를 열고, 우정석 회장의 뒤를 이을 새 회장을 뽑았다.

단독 입후보한 김인순 주식회사 최고 대표가 대의원 17명 중 찬성 16표(무효 1표)를 얻어 여성 회장 시대를 열었다.

김 신임 회장은 주식회사 최고 대표, 아펙스코리아 대표이사, 경기도 글로벌 CEO회 수석 부회장이다.

김 회장은 한국 비치발리볼의 새로운 도약과 혁신을 시작하겠다고 밝혔다. "세계적으로 비치발리볼은 올림픽 정식 종목으로 채택돼 매우 높은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며 "그러나 현재 한국 비치발리볼이 처한 국제적 위상과 국내 현실을 보면 중장기적 발전 전략과 비전이 부족하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일치된 견해"라고 진단했다.

"한국 비치발리볼은 세계 다른 나라처럼 발전하느냐, 아니면 도태하느냐 기로에 서 있다"며 "이제 우리 연맹은 변해야 하고 혁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회장은 정기적인 국내대회 개최 확대와 국제대회 참가 확대, 신생팀 창단, 스폰서십과 TV 중계권 등 비치발리볼 마케팅 환경 개선도 약속했다.

또 비치발리볼 국가대표팀의 국제경쟁력 향상과 10년 내 아시안게임 및 올림픽 메달 도전 수준으로 육성, 비치발리볼 저변 확대를 위한 전문 선수와 비치발리볼 경기장 확충, 팬층 확산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비치발리볼연맹 조직도 혁신한다. 연맹 사무국 조직을 일신해 기획·경기·마케팅 업무가 제대로 작동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sdmun@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