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수능 잘 보세요"…대구도시철도공사, 지하철 12회 증편



【대구=뉴시스】배소영 기자 =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일인 오는 15일 대구지역 지하철 운행 횟수가 늘어난다.



대구도시철도공사는 수험생의 교통편의를 제공하고자 도시철도 특별수송대책을 마련했다고 13일 밝혔다.



공사는 수능 당일 1·2·3호선 열차 운행을 각 4차례씩 총 12회 늘린다.



수험생 등교와 늦어진 직장인 출근시간대를 고려해 수능일 오전 6시4분부터 9시3분까지 배차 시간은 7~9분에서 5분으로 줄인다.



세부적으로 1호선은 오전 6시19분부터 9시3분까지 5~6분 간격, 2호선은 6시4분부터 8시50분까지 5분 간격, 3호선은 6시13분부터 8시33분까지 5분 간격으로 배차 시간을 줄인다.



수험생의 안전한 수송을 위해 6대의 열차를 차량기지에 비상대기시킨다.



환승역인 반월당역 등에는 12명의 기동 검수원을 배치해 돌발사고를 대비한다.



수능 시험장이 위치한 역에는 시험장소 지도를 붙이고 안내 요원도 추가 배치한다.



soso@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