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안전 검사 받은 2014년식 BMW 530d 주행 중 화재

12일 오후 5시 5분께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회원동 일대를 주행하던 BMW 530d 승용차에 불이 난 모습. [사진 창원소방본부]

12일 오후 5시 5분께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회원동 일대를 주행하던 BMW 530d 승용차에 불이 난 모습. [사진 창원소방본부]

주행 중 사고로 문제가 된 BMW 530d 승용차에서 불이 났다.  
 
12일 오후 5시 5분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회원동 도로에서 A(30)씨가 몰던 2014년식 BMW 530d 승용차에서 불이 났다.
 
A씨는 경찰에 "엔진룸 방향에서 연기가 났다"고 진술했다.
 
불은 엔진 등을 태우고 119 소방대에 의해 15분 만에 꺼졌다.  
 
A씨에 따르면 불이 난 승용차는 지난 8월 14일 경남의 한 BMW 서비스 센터에서 EGR 내시경 등 안전검사에서 문제가 없다는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