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계명대 동산병원, 결장암 세계 첫 로봇 수술 성공


【대구=뉴시스】김덕용 기자 = 계명대 동산병원이 로봇을 활용해 배에 구멍을 두 개만 뚫고 결장암을 제거하는 수술에 성공했다고 12일 밝혔다.

수술에 사용한 로봇은 다빈치 Xi 단일공수술(Single Site) 장비다.

이 장비를 활용해 결장암 수술에 성공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병원 측은 설명했다.

결장암과 대동맥 림프절 전이로 병원을 찾은 78세 환자 A씨는 배 부근에 두 개의 구멍을 내고 다빈치 Xi 단일공수술 장비를 이용해 중심혈관 결찰술과 대동맥 주위 림프절 절제술을 받았다.

그동안 중심혈관 결찰술은 복강경 수술의 기구적 제한으로 인해 보편적으로 시행에 한계가 있었다.

배성욱 대장항문외과 교수는 "로봇수술은 3차원의 입체적 수술 시야를 제공하고 손 떨림을 바로잡아 미세하고 정교한 수술도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앞서 계명대 동산병원은 직장암 수술에 로봇을 이용해 왔다.

동산병원은 2011년 6월 대구·경북 지역 최초로 다빈치 Si 로봇을 이용한 직장암 수술에 성공한 후 지난 2월 200번째 로봇수술에 성공했다.

병원 측은 내년 계명대 성서캠퍼스 내에 개원하는 새 병원에서는 로봇의 팔이 더욱 얇아지고 움직임을 개선한 다빈치 Xi와 단일공 수술에 특화해 개발한 SP(Single Port) 시스템을 이용, 차별화한 대장암 로봇수술을 준비하고 있다.

한편, 이번 연구는 SCI(과학기술논문인용색인지수)급 저널인 미국대장항문학회지 'Dis Colon Rectum' 10월호에 게재됐다.

kimdy@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