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목포 해경전용부두 부잔교 준공…5천톤급 함정 접안 가능



【서울=뉴시스】박성환 기자 = 해양수산부가 오는 13일 '목포북항 해경전용부두 부잔교 설치공사'를 마무리한다.



12일 해수부에 따르면 이번에 준공하는 해경전용부두 부잔교는 목포내항의 삼학도 복원화 사업으로 인해 목포해양경찰서 함정 접안시설을 목포북항으로 이전하기 위해 부잔교(浮棧橋·조석 고저의 차이에 관계없이 선박이 접안할 수 있도록 만든 부유구조물를 설치하는 사업이다.



목포해경은 현재 1천톤급 이상 대형 함정 6척, 특수정 3척 등 21척의 경비함정과 순찰정 7척 등 12척의 연안구조정을 포함해 총 33척의 함정을 운용하고 있다. 서남해권 해상치안, 오염방제 등 다양한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이에 해수부는 지난 2016년 8월부터 2년간 총 221억원을 투입, 목포북항 해경전용부두에 폰툰(Pontoon·선박을 묶어놓기 위한 계류시설물) 11개소(신설 6개소)를 설치해 최대 5천톤급 규모의 함정이 상시 접안할 수 있도록 했다.



목포해경 관계자는 "이번 해경 전용부두 부잔교 설치로 중국과 인접한 배타적경제수역(EEZ)의 해역경비, 해양사고 시 인명구조, 응급환자 이송, 해상교통 안전관리, 해상범죄수사, 해양오염방제 등 다양한 해상치안활동에 신속한 대응이 가능해질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김명진 해수부 항만개발과장은 "앞으로도 해상치안 유지 및 영해관리 등에 지장이 없도록 국가 및 지방관리연안항 등 주요 거점항만을 중심으로 해경전용부두를 지속적으로 확충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sky0322@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