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울 금천구서 7중 추돌사고…50명 병원 이송

11일 오후 5시40분쯤 서울 금천구 독산동에서 버스 2대와 승용차 5대를 포함, 차량 7대가 연쇄 추돌하는 사고가 났다. 시흥사거리에서 독산사거리 쪽으로 운행하던 900번 버스가 5623번 버스를 들이받았고, 이 충격으로 밀리면서 택시 1대와 승용차 4대에도 연쇄적인 추돌이 발생했다. [사진 구로소방서]

11일 오후 5시40분쯤 서울 금천구 독산동에서 버스 2대와 승용차 5대를 포함, 차량 7대가 연쇄 추돌하는 사고가 났다. 시흥사거리에서 독산사거리 쪽으로 운행하던 900번 버스가 5623번 버스를 들이받았고, 이 충격으로 밀리면서 택시 1대와 승용차 4대에도 연쇄적인 추돌이 발생했다. [사진 구로소방서]

서울 금천구 독산동에서 버스 2대와 승용차 5대를 포함, 차량 7대가 연쇄 추돌하는 사고가 났다.  
 
11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40분쯤 독산동에서 버스 2대와 승용차 4대, 택시 1대가 연쇄추돌해 50여명이 다쳤다.  
 
시흥사거리에서 독산사거리 쪽으로 운행하던 900번 버스가 5623번 버스를 들이받았고, 이 충격으로 5623번 버스가 옆으로 택시 1대와 승용차 4대에도 연쇄적인 추돌이 발생했다.  
 
이 사고로 현재까지 버스 승객 등 50명이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다. 2명은 중상을 입었으나, 모두 의식이 있는 상태인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운전자 조사와 주변 폐쇄회로(CC)TV 분석을 통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