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오늘의 운세] 2018년 11월 9일 금요일(음력 10월 2일/ 띠별·생년월일 운세)

[오늘의 운세] 2018년 11월 9일 금요일(음력 10월 2일/ 띠별·생년월일 운세)

〈쥐띠〉
 
84년생 하는 일의 양이 많아지니 심신이 피로해진다. 72년생 실수가 잦고 생각처럼 일이 진행되지 않으니 사는 것이 어렵다고 여겨진다. 60, 48년생 운동을 시작하기 전에 반드시 스트레칭을 충분히 하라. 부상의 위험이 있다. 36년생 경황이 없더라도 챙길 것은 챙겨야 한다. 
운세지수 43%. 금전 45  건강 45  애정 40

 〈소띠〉 

85년생 기회가 왔으니 힘차게 밀어붙이면 성공이다. 73년생 자신의 능력을 인정받는다. 중요한 직책도 새로이 맡을 수 있게 될 것이다. 61년생 누군가에게 도움을 주는 것이 행복하게 해준다. 49, 37년생 먼 친척보다 가까이 있는 이웃이 큰 위안이 되어주고 큰 힘이 되어준다.
운세지수 96%. 금전 95  건강 95  애정 95

 〈범띠〉 

86년생 잠시 어색한 분위기가 될 수 있다. 빨리 마음을 풀어주어야 한다. 74년생 무모하고 무의미하다는 생각이 들어도 하게 되는 상황이 생긴다. 62년생 누구 탓을 하기 보다는 자신의 문제가 무엇인지 한번 돌아보아야 한다. 50, 38년생 전전긍긍. 마음고생을 할 일이 생긴다. 
운세지수 37%. 금전 40 건강 35 애정 35

 〈토끼띠〉 

87년생 새 연인을 만나게 된다. 우연한 곳에서 새로운 사랑을 얻게 될 것이다. 75년생 주체하기 힘들 정도로 샘솟듯 생각이 떠오른다. 63, 51년생 생각지도 않았던 기회가 오게 된다. 확실한 찬스이니 잘 활용하고 모든 일을 적극적으로 추진하라. 39년생 인맥의 도움을 받게 된다.
운세지수 94%. 금전 95  건강 95  애정 95

 〈용띠〉

88년생 모든 일의 중심에 서서 일을 하게 되거나 책임을 지게 된다. 76년생 겸손한 마음으로 작은 것을 구하면 도리어 큰 것을 얻게 된다. 64년생 김을 매는 정성으로 새로운 거래처를 개척하라. 이득으로 연결될 것이다. 52, 40년생 찾는 이가 많아서 여기 저기 다닐 일이 많겠다.
운세지수 86%. 금전 85  건강 85  애정 90

 〈뱀띠〉 

89년생 지금은 흔들리지 말고 앞만 보고 직진해야 한다. 77년생 아무 도움이 되지 않는 얘기는 더 이상 하지 않는 것이 현명하다. 65년생 일을 제대로 할 수 없을 정도로 컨디션이 좋지 않을 수 있다. 53, 41년생 오늘은 어떤 결정도 내리지 않는 것이 좋으니 내일로 미뤄라.
운세지수 54%. 금전 60  건강 55  애정 60

 〈말띠〉 

90년생 자신과 참 맞는 것이 많다고 생각되는 사람을 만나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게 된다. 78년생 대인관계에서 유연하게 대처한 것이 결국은 좋은 결과를 가져다준다. 66년생 주머니 사정이 좋아지니 편해진다. 54, 42년생 평소에는 미처 생각하지 못했던 부분까지 생각하게 된다. 
운세지수 89%. 금전 90  건강 85  애정 90
  
 〈양띠〉 

91년생 자신도 모르게 젖어들었던 사랑을 비로소 느끼게 된다. 79, 67년생 집중력을 요하는 일에 성과가 있겠다. 55년생 자신에게 유리하게 된다. 수입은 늘고 지출은 적을 것이다. 43년생 흉이 변해서 길이 되니 목적하는 바를 성취하게 될 것이다. 도움을 주는 귀인도 만난다.  
운세지수 87%. 금전 90  건강 90  애정 85

 〈원숭이띠〉 

92년생 첫 단추를 잘 끼워야 한다. 시작부터 신경을 잘 써야 일이 꼬이지 않는다. 80년생 자존심을 세우다가는 큰일을 망칠 수 있다. 68년생 술자리에 잘못 갔다가는 모든 비용을 뒤집어 쓸 수 있다. 56, 44년생 지갑이나 귀중품 등을 분실하거나 도난당할 수 있으니 주의해라. 
운세지수 39%. 금전 40  건강 35  애정 40

 〈닭띠〉 

93, 81년생 좋은 사람들과 즐거운 시간을 즐기게 된다. 마음에 드는 이성도 만날 수 있겠다.  69년생 사업가는 자신의 능력을 함께 펴 나갈 수 있는 동업자를 얻을 것이다. 57년생 수입이 증가하고 콧노래가 저절로 나온다. 45, 33년생 산해진미. 맛있는 음식을 먹을 기회가 생긴다.
운세지수 93%. 금전 95  건강 90 애정 95

 〈개띠〉 

94년생 기다리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지치게 된다. 82, 70년생 당장 눈에 보이는 것만 가지고 결론을 내리거나 평가하지 말아야 한다. 58년생 남이 아닌 나를 돌아다보는 시간을 가져야 할 때다. 46년생 순리대로 흘러가야 할 것이다. 고집대로 밀고 나가면 결국 문제가 생긴다. 
운세지수 37%. 금전 35  건강 40  애정 40  

 〈돼지띠〉

95년생 자꾸 신경 쓰이게 하는 사람이나 일이 있겠다. 83, 71년생 두고두고 후회하지 않으려면 철저한 자기 관리를 해야 한다. 59년생 부부가 너무 바빠서 얼굴을 마주칠 시간도 없이 지나간다. 47, 35년생 내리 사랑이라고 했다. 가정을 가진 자식에게 너무 큰 기대를 하지 마라.
운세지수 34%. 금전 35  건강 30  애정 35

제공=지윤철학원 http://www.askjiyun.com 010-7440-0899

[오늘의 운세] 2018년 11월 9일 금요일(음력 10월 2일/ 띠별·생년월일 운세)

<중부일보(http://www.joongboo.com)>

※위 기사는 중부일보 제휴기사로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중부일보에 있습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군사안보연구소

군사안보연구소는 중앙일보의 군사안보분야 전문 연구기관입니다.
군사안보연구소는 2016년 10월 1일 중앙일보 홈페이지 조인스(https://news.joins.com)에 문을 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https://news.joins.com/mm)를 운영하며 디지털 환경에 특화된 군사ㆍ안보ㆍ무기에 관한 콘텐트를 만들고 있습니다.

연구소 사람들
김민석 소장 : kimseok@joongang.co.kr (02-751-5511)
국방연구원 전력발전연구부ㆍ군비통제센터를 거쳐 1994년 중앙일보에 입사한 국내 첫 군사전문기자다. 국방부를 출입한 뒤 최장수 국방부 대변인(2010~2016년)으로 활동했다. 현재는 군사안보전문기자 겸 논설위원으로 한반도 군사와 안보문제를 깊게 파헤치는 글을 쓰고 있다.

오영환 부소장 : oh.younghwan@joongang.co.kr (02-751-5515)
1988년 중앙일보 입사 이래 북한 문제와 양자 외교 관계를 비롯한 외교안보 현안을 오래 다뤘다. 편집국 외교안보부장ㆍ국제부장과 논설위원ㆍ도쿄총국장을 거쳤고 하버드대 국제문제연구소(WCFIA) 펠로우를 지냈다. 부소장 겸 논설위원으로 외교안보 이슈를 추적하고 있다.

박용한 연구위원 : park.yonghan@joongang.co.kr (02-751-5516)
‘북한의 급변사태와 안정화 전략’을 주제로 북한학 박사를 받았다. 국방연구원 안보전략연구센터ㆍ군사기획연구센터와 고려대학교 아세아문제연구소 북한연구센터에서 군사ㆍ안보ㆍ북한을 연구했다. 2016년부터는 중앙일보에서 군사ㆍ안보 분야 취재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