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인천보훈병원 개원…"국가유공자 의료 서비스 향상"





【원주=뉴시스】권순명 기자 = 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은 인천과 경기서부지역 보훈가족들에게 다양한 의료서비스 제공을 위해 전국 6번째 보훈병원인 인천보훈병원을 개원했다고 7일 밝혔다.



개원식에는 피우진 국가보훈처장과 양봉민 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 이사장, 박남춘 인천시장, 윤상현 국회의원을 비롯한 유관기관, 보훈단체장, 보훈가족 등 120여 명이 참석했다.



인천보훈병원은 인천과 경기서부지역 25만 보훈가족들의 큰 기대 속에 지난 2015년부터 건립사업을 추진, 올해 6월 건립이 완료돼 8월부터 시범진료를 개시했다.



인천보훈병원 지하 1층, 지상 7층(대지 2만8,680㎡, 연면적 1만1,050㎡) 130개 병상 규모로 건립됐다.



인천보훈병원은 8개 진료과를 시범운영 한가운데 국가유공자에게 자주 발생하는 질환과 외래진료를 중심으로 15개 진료과를 단계적으로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한편 시범진료 기간 동안 제기된 문제와 건의사항에 대해서는 시설 등에 대한 보완을 마무리했으며 중앙보훈병원과의 연계를 통해 진료공백을 최소화하고 있다.



김영찬 인천보훈병원 원장은 "이번에 개원된 인천보훈병원은 국가유공자들이 더 나은 의료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부족한 점을 지속적으로 보완해 나가는 동시에 중앙보훈병원과의 진료연계 협력 등을 통해 서비스 수준과 보훈가족들의 만족도를 높여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gsm@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