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KEB하나은행, 하이뱅킹 '대화형 인공지능 서비스' 개편





【서울=뉴시스】조현아 기자 = KEB하나은행은 인공지능 하이(HAI)뱅킹을 음성 인식으로 대화형 서비스가 가능토록 개편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서비스 개편으로 3중 인공신경망 구조의 딥러닝 대화형 AI엔진이 새롭게 탑재됐다. 고객들은 음성으로 하이뱅킹과 대화하듯 간편 송금, 상품가입 및 추천, 환전·해외송금 등의 은행 업무를 볼 수 있게 됐다. 하이렌즈 카메라 등 신기술 도입으로 공과금 지로를 촬영하면 납부까지 할 수 있고, 외국 화폐를 촬영하면 하이원화 환전금액 정보도 제공받는다.



하이뱅킹은 지난해 7월 문자메시지에 기반한 대화 서비스로 출시된 이후 지속 개편됐다. KEB하나은행은 서비스 개편과 맞물려 '이미지 인식 기반 금융서비스'와 '인공지능 대화 기반 뱅킹서비스' 기술에 대한 특허 출원을 진행하고 있다.



한준성 KEB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 부행장은 "고객들이 실제 금융비서와 대화하듯 쉽고 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명실상부한 인공지능 금융비서 서비스로 한 단계 더 진화했다"며"앞으로 축적된 대화 내용을 기반으로 빅데이터를 분석해 개인별 특화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다음달 말까지 신규 가입고객 등을 대상으로 한 다양한 경품 제공 이벤트가 실시된다. 하이뱅킹을 통해 새로 출시된 '간편적금'에 가입하면 최대 연 3.0%의 금리 헤택을 받을 수 있다.



hacho@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